강동원
소정
이정재
연민정
원빈재
박효신
현빈각
유승호
모임 전체

작성자 정예림
작성일 개국628(2019)년 7월 13일 (토) 19:06  [술시(戌時):초경(初更)]
문서분류 강동원
ㆍ추천: 0  ㆍ열람: 52      
[마담] 회사가기 싫어 2
얼마전 그나마 챙겨보던 드라마라기 보단 모큐멘터리에 가까운 작품 <회사가기 싫어>가 종영했습니다.
문구회사인 한다스라고 하는 가상 회사를 배경으로 한 이 작품은 직장인들의 나노공감을 이끌어 내었습니다.
작품 중에 영업기획부 사원 강현욱씨(3년차 직장인/29세/남 물론 배역입니다)가 이런 말을 했습니다.

"저처럼 일 따라가기도 버거운 사람들한테는 워라밸은 진짜 꿈만 같은 이야기예요. 라이프는 포기한 지 이미 오래고요... 워워밸이라도 잘 지키려구요"

정말 이것도 공감가더라고요. 제가 일이 많은건지.. 아니면 제가 일을 못하는건지.. 아니면 둘 다인지.. ㅋㅋ
그리고 어찌어찌 하고는 있는데 이게 지금 잘 되가고 있는건지 뭔지도 모르겠고.
마치 게임처럼 모든게 다 수치로 나오면.. 아 내가 지금 잘 하고 있군 못하고 있군을 알텐데 그렇지도 않으니 ㅋㅋ
스탯창 같은걸 볼 수 있다면 아 내가 지금 경험치가 잘 오르고 있는건지 잘 성장하고 있는건지 알텐데 마찬가지로 이 역시 그렇지도 않으니 모르겠네요 ㅋㅋ

제가 진짜 나이먹긴 먹었나봅니다. 할 얘기가 회사 얘기밖에 없네요. ㅋ
친구들 만나도 회사 얘기... 대화 주제도 더럽게 없더라구요..
진짜 이런 날도 오긴 오는군요.

사진
마담(磨潭) 정예림(鄭藝林)
예림이! 그패 봐봐. 혹시 장이야?
자택 자택 평경장 방문
http://www.1392.org/bbs?moim01:3548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홍봉한
628('19)-07-14 23:23
워워밸이라도 잘 지켜야한다는 배역의 대사가 너무 와닿네요 ㅠㅠ
정예림 워워밸은 정말 생각치도 못한 단어라 뒷통수 맞은 느낌 ㅜㅜ 근데 워워밸도 너무 어렵네요 ㅜㅜ 7/15 00:17
사진
   
[2] 방인하
628('19)-07-22 22:45
저런... 이런 이야기 들을때마다 두려워지네요 ㅠㅠ
전 일단 회사는 들어갈 수 있을지..
정예림 저같은 사람도 취업했는데요.. 하운님이라면 충분히 가능하실거에요!
7/22 23:21
사진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비밀정원 대표 : 대표 정예림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2221 연민 지긋지긋 [1]+1 홍봉한 628/08/31-08:24 34
2220 강동 [마담] <안내> 비밀정원 방문객 분들께 정예림 628/08/17-22:38 46
2219 강동 [마담] 주절주절 [2]+2 정예림 628/08/17-21:59 43
2218 연민 낮 최고기온 37도 [3]+2 홍봉한 628/08/10-17:19 40
2217 이정 [하운] 방학 [2]+1 방인하 628/07/22-22:51 42
2216 강동 [마담] 회사가기 싫어 2 [2]+2 정예림 628/07/13-19:06 52
2215 이정 [하운] 근황 [2]+2 방인하 628/07/07-23:01 41
2214 강동 [마담] 회사가기 싫어 [3] 정예림 628/06/26-21:31 68
2213 연민 친군전영(1883~1888) 홍봉한 628/06/09-21:45 61
2212 강동 [마답] 1,300일 [1] 정예림 628/06/03-00:37 50
2211 이정 [하운] 방학좀 [3] 방인하 628/05/09-23:53 57
2210 강동 [마담] 無題 [3]+3 정예림 628/05/01-19:43 76
목록다음쓰기 12345678910,,,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