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소정
이정재
연민정
원빈재
박효신
현빈각
유승호
모임 전체

작성자 홍봉한
작성일 개국628(2019)년 11월 6일 (수) 22:39  [해시(亥時):이경(二更)]
문서분류 연민정
ㆍ추천: 0  ㆍ열람: 83      
어깨 결림


약 2주 전부터 잠을 잘못자서 그런지 목과 어깨로 이어지는 부분이 결려 지속적으로 통증이 느껴지네요..

다 나을만치면 다시 결리고 다 나을만치면 다시 결리고.. 이거 생각보다 오래가는데

병원이라고 가야하는 건가요.. 민국 직장에서 부서이동이 있던 터라 정신 없이 매일 야근만 하고 있어서 그런건가...

여튼 오늘도 이렇게 무사히 하루가 지나갔네요.

사진
영진(寧進) 홍봉한(洪鳳漢)
재조산하
자택 비술채 방문
http://www.1392.org/bbs?moim01:3558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접속하십시오)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방인하
628('19)-11-06 23:09
아 저도 요새 베개를 잘못 베고 자서 그런지 목이랑 어깨가 결려요 ㅠㅠ
스트레칭 자주 하시고 잘 때 자세 신경쓰면 괜찮아지지 않을까요..?
홍봉한 스트레칭을 매일 해야겠습니다.... 라고 이미 수년전부터 다짐은 하지만... ㅠㅠ.. 근데 이제는 정말 해야겠어요. 11/26 23:17
사진
   
[2] 정예림
628('19)-11-07 07:47
사무직의 비애...
ㅜㅜ
홍봉한 또르르.. 11/26 23:17
사진
   
[3] 이운
628('19)-11-09 22:53
저도 스마트폰과 컴퓨터를 내려놓지 않는 이상 어깨 결림은 계속 안고 가야 할 것 같습니다 ㅠㅠ
홍봉한 같이 스트레칭 하시죠..ㅋㅋ 군국도수체조라고.. 11/26 23:18
사진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비밀정원 대표 : 대표 정예림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38 연민 간만에 근황 [1]+1 홍봉한 629/06/06-12:34 40
37 연민 [1]+1 홍봉한 629/04/09-23:06 34
36 연민 갑갑 [1]+1 홍봉한 629/03/03-21:43 56
35 연민 날이 제법 [4]+3 홍봉한 629/02/15-21:41 63
34 연민 우한 폐렴 [2]+2 홍봉한 629/01/29-22:29 52
33 연민 휴가 9.5개 [2]+1 홍봉한 628/12/20-23:48 70
32 연민 어깨 결림 [3]+3 홍봉한 628/11/06-22:39 83
31 연민 귀찮쓰 [1]+2 홍봉한 628/10/07-21:45 98
30 연민 지긋지긋 [1]+1 홍봉한 628/08/31-08:24 86
29 연민 낮 최고기온 37도 [3]+2 홍봉한 628/08/10-17:19 92
28 연민 친군전영(1883~1888) 홍봉한 628/06/09-21:45 86
27 연민 목감기 [1]+1 홍봉한 628/04/23-21:42 62
목록다음쓰기 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