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지역
작성자 고무열
작성일 개국626(2017)년 8월 4일 (금) 12:34  [오시(午時)]
ㆍ추천: 0  ㆍ열람: 152      
[경모] 상선약수


上善若水




정사 돌아가는 것이 동자마저도 아는 지경이 되어 길 가는 모든 이마다 물 같음이 최고의 선이라 하니 이 물 같다 함이 속 모르고 줄줄 흘러감이 좋다는 것인지 찌끼를 다 품어 깨끗이 씻어냄이 좋다는 것인지 종내 하늘로 떴는지 더 큰 물 속으로 들어갔는지 자취 모름이 좋다는 것인지 때로 큰 산에 품겼다가 큰 바다에 들었다가 돌틈에도 숨었다가 하며 나서지 않음을 좋다는 것인지 물 같지 못한 자라 물에게 묻노라 상선약수란 무엇을 말하는가





사진
말소(차단)자 璟謨[경모] 고무열(高武悅)
자택 자택 민주당 방문
http://www.1392.org/bbs?land86:6330 게시물 링크 (클릭) 게시물 주소 복사하기
답글 : 제한 (접속하십시오) 서찰(메일) 수정/삭제 : 제한 (작성자 본인 아님) 추천     윗글 밑글     목록 쓰기
[1] 한명회
626('17)-08-06 16:03
말씀하신 대로 정치인들이 인용할 때마다 눈살이 찌푸려지는 글 중 하나입니다. (비슷한 예로 수처작주가 있겠네요.)

제 능력으로는 답할 수 없어 도덕경의 이어지는 구절을 인용하는 것으로 대신합니다.

水善利萬物而不爭(수선이만물이부쟁)
處衆人之所惡(처중인지소오)
故幾於道(고기어도)
고무열 명문입니다. 제게 큰 깨달음을 주셨습니다. 08/07 12:24
캐릭터
 
  다른 아이콘 비공개 설정 사조 백과사전 맞춤법 문법 검사기 0
2000
저장(입력)
강원도 지역 인기 게시물 열람 (열람 및 댓글순)
번호 분류  문서 제목  이름 작성일 열람 인기
4025 [수눌] 석전대제 [3] 한명회 627.03.25-16:57 125
인기지수 84
4024 [수눌] 올림픽과 소과 [2] 한명회 627.02.20-00:57 105
인기지수 73
4023 [수눌] 뮤지컬 [2]+2 한명회 627.02.05-00:28 101
인기지수 73
4022 [단혜] 오랜만에 돌아와 인사를 드려봅니다. [2]+2 곽달호 627.01.04-18:26 124
인기지수 83
4021 [수눌] 마지막 달 [3] 한명회 626.12.01-17:35 119
인기지수 82
4020 [하곡] 청령포 [2]+2 정제두 626.11.22-23:42 153
인기지수 94
4019 [하곡] 영월행 [3] 정제두 626.11.18-20:31 126
인기지수 84
4018 [수눌] 지진 [5] 한명회 626.11.15-19:54 98
인기지수 79
4017 [수눌] 차례상 [5] 한명회 626.10.04-15:34 126
인기지수 90
4016 [수눌] 봉화현 물품의 비밀 [2]+1 한명회 626.09.18-21:36 94
인기지수 69
4015 [수눌] 영월군 물품 [1] 한명회 626.09.18-00:07 93
인기지수 64
4014 [수눌] 행장 [3] 한명회 626.09.09-20:54 129
인기지수 86
목록이전다음쓰기 12345678910,,,343